해선atm 배너문의
  • 현재 접속자 156 명
  • 오늘 방문자 753 명
  • 어제 방문자 1,899 명
  • 전체 방문자 735,441 명

자유게시판

추경호, 美옐런과 회동...“IRA에 韓업계 시각 고려” 요청

작성자 정보

  • 해선ATM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IMF·WB 연차총회 참석차 모로코 마라케시를 방문 중인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2일(현지시간) 본회의장에서 재닛 옐런 미국 재무장관과 면담에 앞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제공=기획재정부]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재닛 옐런 미국 재무장관과 만나 양국 현안을 논의하면서 “인플레이션 감축법(IRA) 등과 관련해 추후에도 한국 업계 시각을 지속 고려해달라”고 당부했다.

기획재정부는 추 부총리가 12일(현지시간) 국제통화기금(IMF)·세계은행(WB) 연차총회 참석차 모로코 마라케시를 방문 중인 추경호 부총리가 옐런 장관과의 면담에서 최근 불확실한 국제정세와 이로 인한 경제 영향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밝혔다.

구체적인 의제를 거론하지는 않았지만 이번 연차총회에서는 불안정한 중동 정세가 현안으로 떠오른 만큼 이스라엘-하마스 전쟁의 경제적 파급을 비중 있게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추 부총리는 IRA 등 현안에서 미국 정부 측 배려에 감사의 뜻을 표하면서 “추후에도 한국 업계의 시각을 지속해서 고려해달라”고 말했다.

앞서 미국 정부는 최근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의 중국 내 반도체공장을 미 수출관리 규정에 따른 ‘검증된 최종 사용자’(VEU)로 지정, 별도의 허가 절차나 기간 제한 없이 미국산 장비를 공급할 수 있도록 결정했다.

추 부총리와 옐런 장관은 지난 8월 한미일 정상회의에서 합의한 한미일 재무장관회의를 추진해 나가면서 앞으로도 한미 양국 간 소통과 협력 관계를 발전시켜 나가기로 했다.

추 부총리는 주요 인사들과의 접촉을 이어가며 국가별 경제협력 강화방안을 논의하는 동시에 8개국 재무장관 등과 만나 2030 부산세계박람회(엑스포) 유치 지지를 당부했다.

각국 주요 인사들은 한국의 경험·지식 공유와 경제협력을 환영한다는 입장을 밝히면서 양국 간 협력 강화 의지를 강조한 것으로 전해졌다.

추 부총리는 개발 의제를 논의하는 회의체인 ‘세계은행(WB) 개발위원회(DC)’에도 참석해 중장기 발전방안(WB Evolution)을 논의했다. 개발위원회에는 WB 및 IMF 총재와 25개 이사국 대표 등이 참석했다. 추 부총리는 “WB가 개발도상국에 개발 경험과 지식을 전파하는 지식은행으로서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새로운 글로벌 도전요인에 대한 연구와 사업을 신속히 추진하는 한편 글로벌 과제에 대응하는 과정에서 기존 해결 방식에 얽매이지 않고 새로운 시도를 지속하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마라케시(모로코) 홍혜진 기자]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784 / 4 Page
번호
제목
이름

이벤트


공지사항


실시간접속


  • 회원사진 싸대기
  • 회원사진 원웨이
  • 회원사진 소확행
  • 회원사진 응니엄마
  • 회원사진 호텔리어
  • 회원사진 회오리
  • 회원사진 짭새
  • 회원사진 축포
  • 회원사진 산소
  • 회원사진 일목균형표

전세계 지수


비트코인 차트


자유게시판


스폰서드


알림 0
해선ATM 고객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