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선atm 배너문의
  • 현재 접속자 108 명
  • 오늘 방문자 2,127 명
  • 어제 방문자 2,856 명
  • 전체 방문자 976,335 명

시황뉴스

[뉴욕증시] 알파벳 폭락 여파에 하락 마감… 나스닥 2.43%↓

작성자 정보

  • 해선ATM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뉴욕증시] 알파벳 폭락 여파에 하락 마감… 나스닥 2.43%↓[뉴욕증시] 알파벳 폭락 여파에 하락 마감… 나스닥 2.43%↓

뉴욕증시가 구글 모기업 알파벳(NASDAQ:GOOG)의 주가가 9% 이상 하락한 여파와 장기 국채금리 상승세에 하락했다.

25일(현지시각)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05.45포인트(0.32%) 하락한 33,035.93으로 거래를 마쳤다. S&P 500지수는 전장보다 60.91포인트(1.43%) 떨어진 4,186.77로, 나스닥종합지수는 전장보다 318.65포인트(2.43%) 밀린 12,821.22로 장을 마감했다.

투자자들은 알파벳 등 대형 기술 기업들의 실적과 장기 국채금리 추세 등을 주목했다.

전날 장 마감 후 주요 기술 기업 중에 가장 먼저 실적을 발표한 알파벳은 분기 순이익과 매출이 모두 시장의 예상치를 웃돌았으나, 클라우드 부문 매출이 예상치를 밑돌면서 투자자들에게 실망감을 안겼다.

알파벳의 주가는 9% 이상 폭락하며 기술주 약세를 주도했다. 알파벳의 하락률은 지난 2020년 3월 이후 최대를 기록했다. 알파벳 주가 급락으로 나스닥지수의 하락 폭도 지난 2월21일이후 가장 컸고, S&P500 통신서비스 관련주는 5.9% 폭락했고, S&P500지수가 4200선 아래로 내려간 것은 지난 5월 이후 이날이 처음이다.

애플 (NASDAQ:AAPL)과 아마존 (NASDAQ:AMZN)의 주가가 각각 1%, 5% 이상 하락했으며, 엔비디아와 메타도 4% 이상 떨어졌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시장의 예상치를 웃도는 순이익과 매출을 발표했다. 마이크로소프트의 주가는 3% 이상 올라 주요 기술주 중에 나 홀로 올랐다.

투자자들은 국채금리 움직임도 주시했다. 이번 주 27일 예정된 9월 개인소비지출(PCE) 가격지수 발표를 앞두고 금리 상승 압력이 높아질지 주목된다.

오안다의 에드 모야 수석시장전략가는 "실적이 헤드라인을 지배하고 있지만 채권시장에서 눈을 뗄 수 없다"고 밝혔다. 그는 "1982년 이후 국채금리가 지금처럼 급등하는 것을 본 적이 없다"면서 "이는 증시에도 문제가 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해외선물이란 바로가기

선물대여계좌란 바로가기

선물기초교육 바로가기

선물차트교육 바로가기

선물관련뉴스 바로가기

선물관련분석 바로가기

경제캘린더 바로가기

공지사항 바로가기

회원이벤트 바로가기

출석&가입인사 바로가기

자유게시판 바로가기

회원수익인증 바로가기

보증업체 보러가기

먹튀업체 보러가기

제보&문의 바로가기

안전업체신청 바로가기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560 / 1 Page
번호
제목
이름

이벤트


공지사항


실시간접속


  • 회원사진 신부님
  • 회원사진 회오리
  • 회원사진 짭새
  • 회원사진 샹들리에
  • 회원사진 과민반응
  • 회원사진 승리자
  • 회원사진 마이크로
  • 회원사진 호라이즌
  • 회원사진 지혜아빠
  • 회원사진 나그네

전세계 지수


비트코인 차트


자유게시판


스폰서드


알림 0
해선ATM 고객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