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선atm 배너문의
  • 현재 접속자 144 명
  • 오늘 방문자 753 명
  • 어제 방문자 1,899 명
  • 전체 방문자 735,441 명

시황뉴스

'공매도 금지' 효과?…외국인 4개월만에 '사자' 전환

작성자 정보

  • 해선ATM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공매도 금지' 효과?…외국인 4개월만에 '사자' 전환 

지난달 공매도 금지 시행 이후 외국인 투자자들이 국내 상장주식을 3조원 넘게 순매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외국인이 국내 주식시장에서 순매수세를 나타낸 것은 지난 7월 이후 4개월만이다.

7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외국인은 지난 11월 한달간 국내 상장주식 3조3000억원(코스피 2조3510억원, 코스닥 9490억원)을 순매수했다. 이는 지난 1월(약 6조1000억원) 이후 최대 순매수 규모로, 11월5일 공매도 전면 금지 조치에도 이탈 없이 오히려 큰 폭의 매수세가 유입됐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유럽의 외국인 투자자가 3조2490억원가량을 순매수하면서 가장 큰 규모로 주식을 사들였다. 다음으로 미주에서 8380억원가량의 주식을 사들였다. 반면 아시아와 중동 등에서는 각각 약 1000억원의 순매도세를 나타냈다.

11월 말 기준으로 외국인의 국내 주식 보유규모는 692조2420억원으로 전월 대비 67조5000억원가량 늘었다. 주식을 순매수한 데 더해 코스피와 코스닥이 전달 모두 상승세를 보이면서 보유지분의 가치가 늘어난 영향이다. 전체 시가총액 대비 외국인의 주식 보유율은 26.9% 수준이다.

지역별 보유 규모를 살펴보면 미국이 288조4000억원으로 외국인 투자자 주식의 41.7%를 차지했다. 이밖에 유럽 210조4000억원(30.4%), 아시아 93조2000억원(13.5%), 중동 22조2000억원(3.2%) 순서로 나타났다.

외국인은 상장채권 시장에서도 4개월만에 순투자로 전환했다.

전달 외국인은 상장채권 5조3710억원을 순매수하고 3조1400억원을 만기상환 받아 2조2310억원 순투자했다. 11월 말 기준으로 외국인의 상장채권 보유액은 244조1220억원으로 전체 상장잔액의 9.8%를 차지하고 있다. 이는 10월 대비 2조4800억원 늘어난 규모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유럽(1조1580억원), 아시아(4830억원), 중동(980억원)은 순투자세를 보였다. 보유규모는 아시아 113조9000억원(46.7%), 유럽 72조4000억원(29.7%) 순서다. 종류별로는 국채에 2조2870억원 규모의 순투자가 몰렸고 통안채(-50억원)와 회사채(-650억원)에서는 순회수가 발생했다.

잔존만기별로 살펴보면 외국인은 1~5년 미만 채권에 2조110억원, 5년 이상 채권에 2조7550억원을 각각 순투자했다. 반면 1년 미만 채권에서는 2조5350억원 규모를 순회수했다. 보유비율을 보면 외국인은 지난달 말 기준으로 잔존만기 1년 미만 채권은 38조6000억원(15.8%), 1~5년 미만은 101조6000억원(41.6%), 5년 이상은 103조9000억원(42.6%)을 보유하고 있다.

해외선물이란 바로가기

선물대여계좌란 바로가기

선물기초교육 바로가기

선물차트교육 바로가기

선물관련뉴스 바로가기

선물관련분석 바로가기

경제캘린더 바로가기

공지사항 바로가기

회원이벤트 바로가기

출석&가입인사 바로가기

자유게시판 바로가기

회원수익인증 바로가기

보증업체 보러가기

먹튀업체 보러가기

제보&문의 바로가기

안전업체신청 바로가기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560 / 1 Page
번호
제목
이름

이벤트


공지사항


실시간접속


  • 회원사진 트리거
  • 회원사진 선물도사
  • 회원사진 승리자
  • 회원사진 기생
  • 회원사진 신부님
  • 회원사진 응니엄마
  • 회원사진 과민반응
  • 회원사진 원웨이
  • 회원사진 회오리
  • 회원사진 나그네

전세계 지수


비트코인 차트


자유게시판


스폰서드


알림 0
해선ATM 고객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