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선atm 배너문의
  • 현재 접속자 156 명
  • 오늘 방문자 768 명
  • 어제 방문자 1,899 명
  • 전체 방문자 735,456 명

시황분석

쪽박 우려에도 몰려갔나...‘뱅크런’ FRC 주가 하루만에 반토막 [월가월부]

작성자 정보

  • 해선ATM매니저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한국인 단타 몰린 FRC 49% 폭락

25일 미국 주요지수 동반 하락
기술·반도체 관련주 낙폭 부각

폐장 후 구글·마소 호실적 발표
개장 전 GE ·GM 호실적에도↓
트 매장 /사진=김인오 기자사진 확대
맨해튼 소재 마이크로소프트 매장 /사진=김인오 기자
시간 25일 뉴욕증시에서 주요 주가지수 흐름사진 확대
현지시간 25일 뉴욕증시에서 주요 주가지수 흐름

‘미국 시가총액 2위’ 마이크로소프트와 ‘구글 모기업’ 알파벳 등 미국 주요 기업 실적 발표가 몰린 가운데 25일(이하 미국 동부시간) 뉴욕증시에서는 기술주 하락세가 두드러지면서 주요 주가 지수가 일제히 약세로 거래를 마쳤습니다.

대형주 중심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와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각각 전날보다 1.58%, 1.02% 떨어습니다. 반면 기술주 중심 나스닥종합주가지수와 반도체 대장주로 구성된 필라델피아반도체지수는 각각 1.98%, 3.37% 하락해 낙폭이 더 컸습니다.

25일 마이크로소프트 주가사진 확대
25일 마이크로소프트 주가

개별 종목을 보면 이날 뉴욕증시 폐장 직후 마이크로소프트(MSFT↓2.25%)가 올해 1분기(1~3월) 실적을 발표했는데요. 회사가 월가 기대치를 넘는 호실적을 발표하기는 했지만 경영진이 실적 발표회를 열지 않은 시점임에도 인공지능(AI) 관련 사업 등기대감을 타고 시간 외 거래 초반 주가가 4% 넘게 반등했습니다.

이날 MSFT 가 공개한 2023회계연도3분기 실적(올해 1분기에 해당)을 보면 1주당 순이익(EPS)는 2.45달러, 매출은 528억6000만달러를 기록해 팩트셋 집계 기준 전문가 기대치(EPS 2.24달러, 매출 510억2000만달러)를 넘겼습니다.

무엇보다 경기 둔화로 인해 기업들의 클라우드 수요가 줄어들 것이라는 시장 우려를 딛고 애저 사업 매출이 연간(1년 전 같은 기간 대비) 27% 늘어났습니다. 전세계 개인용 컴퓨터(PC) 판매 부진 여파로 윈도우 OEM 등 관련 사업 매출이 연간 28% 줄어든 것을 포함해 PC 관련 사업 매출이 연간 9% 감소했음에도 불구하고 클라우드 사업이 전반적인 실적을 끌어올렸다는 분석이 나옵니다.

욕 소재 구글 건물 /사진-김인오 기자사진 확대
뉴욕 소재 구글 건물 /사진-김인오 기자
25일 알파벳 주가사진 확대
25일 알파벳 주가

이밖에 알파벳(GOOGL ↓2.00%) 도 본 거래에서는 주가가 떨어졌지만 시간 외 거래 초반 4%대 반등하는 분위기입니다. 이날 회사가 공개한 실적을 보면 1분기 EPS는 1.17달러이고 매출은 697억달러를 기록해 블룸버그가 집계한 월가 기대치(EPS 1.08달러, 매출 689억6000만달러)를 넘어섰습니다.

알파벳은 경기 둔화로 인해 광고 수익이 부진할 것이라는 우려가 나왔는데 예상보다는 결과가 긍정적이었다는 투자자들의 평가가 폐장 후 매수세로 이어지는 분위기입니다. 다만 알파벳의 경우에는 시간 외 거래에서 매수 흐름이 다소 흔들리는 모양새입니다.

우선 올해 1분기 유튜브 광고 수익은 66억9000만달러로 기대치(66억4000만달러)를 웃돌았는데 알파벳의 구글 광고 수익은 545억5000만달러로 기대치(537억5000만달러)를 밑돌었습니다. 다만 순다르 피차이 알파벳 최고경영자(CEO)는 “우리는 1분기 사업 실적에 만족한다”면서 “1월에 발표한 인력 해고(1만2000명)와 사무실 경비 절약 등을 통해 26억달러어치 비용을 절감할 것이며 AI 개발을 지속할 것”이라고 언급했습니다.

GM 주가사진 확대
25일 GM 주가

한편 이날 증시 개장 전에 미국 간판 제조업 대기업들이 일제히 분기 실적을 발표했지만 호실적임에도 불구하고 주가가 하락 마감했습니다.

우선 전기차 사업을 키워 테슬라를 넘어서겠다고 나선 미국 간판 자동차제조업체 제너럴모터스(GM↓4.02%)는 팩트셋이 집계한 월가 기대치를 넘는 호실적을 냈음에도 주가가 급락했습니다.

GM의 올해 1분기 실적을 보면 1주당 조정 EPS는 2.21달러를 기록해 팩트셋이 집계 기준 전문가 예상치(1.70달러)를 넘겼고 매출은 399억8500만달러로 전문가 예상치(385억달러)를 넘겼습니다. 이날 경영진이 회사의 2023년 전체 조정 수익 전망을 110억~130억달러로 제시해 이전 전망(105억~125억달러) 때보다 높였지만 매도세가 확대됐습니다.

25일 GE 주가사진 확대
25일 GE 주가

한편 항공기 엔진 제조업체로 유명한 미국 대기업 제너럴일렉트릭(GE↓1.71%)은 호실적을 냈지만 경영진이 앞으로의 전망에 대해 목표치 달성이 쉽지 않을 것이라는 입장을 내비치면서 주가가 하락했습니다.

이날 개장 전 GE는 올해 1분기 조정 EPS가 0.27달러, 매출은 137억달러를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항공기 부품 수주가 늘어나면서 월가 기대치(EPS 0.14달러, 매출 133억달러)를 넘어선 성적입니다.

회사는 올해 초 계열사인 GE 헬스케어테크놀로지스(GEHC↓8.43%)를 분사 후 뉴욕증시에 상장한 바 있습니다. 이 때문에 GE 의 올해 1분기 실적을 지난 실적과 비교하기에 무리가 따르는데요. 다만 GE의 래리 컬프 CEO는 “항공·우주 사업 부문 수주(82억달러)가 연간 15% 늘어났고 에너지 발전 관련 수주(95억달러)도 늘어났다”면서도 “아직 풍력·가스 발전 사업과 달리 풍력 발전이 여전히 적자이고 올해 1분기 실적이 기존 전망치의 15% 에 불과하기 때문에 기존보다 더 공격적으로 가이던스(사업 목표치)를 제시하진 않겠다”고 밝혔습니다.

25일 3M 주가사진 확대
25일 3M 주가

대형 제조업체인 3M(MMM↓0.66%)도 개장 전 실적을 발표했습니다. 올해 1분기 조정 EPS 는 1.97달러, 매출은 80억3000만달러여서 월가 기대치(1.58달러, 74억9000만달러)를 넘겼는데요.

다만 작년 동기 대비 이익이 늘었음에도 매출이 8억달러 가량 줄어든 것으로 드러나 주가가 하락했습니다. 다만 회사가 인력 감축 규모를 올해 1월 발표(2500명) 때보다 늘린 6000명으로 제시하면서 비용 절감 계획이 눈길을 끈 결과 주가도 낙폭이 줄었습니다.

FRC 주가사진 확대
25일 FRC 주가

이밖에 전날 부진한 실적을 기록한 미국 지역은행 퍼스트리퍼블릭(FRC ↓49.36%) 주가가 급락하면서 은행주 매도세가 두드러졌습니다. S&P 500 은행 부문지수는 전날보다 2.63% 떨어진 채로 마감했습니다.

미국 장기 국채에 투자하는 ETF 의 25일 시세 흐름사진 확대
미국 장기 국채에 투자하는 ETF (TLT) 의 25일 시세 흐름

한편 이날 미국 채권시장에서는 주요 국채 가격이 급등한 결과 수익률이 하락했습니다. 미국 재무부 집계를 보면 대표적인 단기물인 3개월 만기 국채 수익률은 전날보다 8bp(=0.08%p) 떨어진 5.12%, 기준 금리에 민감한 2년 만기 국채 수익률은 26bp 급락한 3.86%, ‘시중 장기금리 가이드라인’ 역할을 하는 10년 만기 국채 수익률은 12bp 하락한 3.40% 를 기록했습니다.

같은 날 뉴욕 외환시장에서는 미국 달러화가 강세로 거래됐습니다. 6대 주요 통화 대비 미국 달러화 가치를 보여주는 달러 인덱스는 이날 오후 4시 49분 기준 0.49% 오른 101.85 을 기록했습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886 / 56 Page
번호
제목
이름

이벤트


공지사항


실시간접속


  • 회원사진 마이크로
  • 회원사진 승리자
  • 회원사진 샹들리에
  • 회원사진 소확행
  • 회원사진 일목균형표
  • 회원사진 회오리
  • 회원사진 원웨이
  • 회원사진 달마시안
  • 회원사진 나그네
  • 회원사진 성수동현자

전세계 지수


비트코인 차트


자유게시판


스폰서드


알림 0
해선ATM 고객센터